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Family site

알림공간 서브이미지

언론속 복지관

알림 공간 언론속 복지관
게시물 내용
제목 [매일일보]금호석화, 8년째 시각장애인에 흰지팡이 후원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5-11-05 (조회 : 1376)
금호석화, 8년째 시각장애인에 흰지팡이 후원
‘흰지팡이의 날’ 맞아 안테나형 흰지팡이 1천650개 제작비 지원
승인시간 2015.10.15  10:37:10  |  박주선 기자  |  js753@m-i.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 금호석유화학이 15일‘흰지팡이의 날’을 맞아 서울시 강동구 소재 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에 시각장애인용 흰지팡이 제작 후원금 5400만 원을 전달했다. 이날 열린 전달식에 참석한 (왼쪽부터)박찬구 금호석유화학그룹 회장이 이상재 하트 체임버 시각장애인 오케스트라 단장에게 흰지팡이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금호석유화학 제공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금호석유화학은 ‘흰지팡이의 날’을 맞아 서울시 강동구 소재 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에 시각장애인용 흰지팡이 제작 후원금 5400만 원을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
흰지팡이는 9단 안테나형(최단 25cm, 최장 138cm) 고강도 알루미늄 소재로 제작되며 금호석유화학은 지난 2008년부터 8년째 매년 흰지팡이의 날에 흰지팡이 제작 지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은 지원금으로 총 1650개의 흰지팡이를 제작해 시각장애인 개인 및 유관기관에 전달할 예정이다.
이날 열린 전달식에는 박찬구 금호석유화학그룹 회장, 김성채 금호석유화학 사장, 백남식 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장 등이 참석했다.
부대행사로는 하트 체임버 시각장애인 오케스트라 연주와 시각장애인 스포츠인 골볼 체험이 이뤄졌으며  골볼은 제 2차 세계대전 참전군인의 재활을 돕기 위해 고안된 스포츠로, 안내선이 설치된 경기장에서 소리 나는 공을 사용해 진행하는 경기다.
금호석유화학은 화학제품으로 소외계층의 신체적∙물리적 장애를 개선한다는 취지에서 사회공헌활동을 시작했다. 현재 시각장애인 흰지팡이 보급 외에도 맞춤형 휠체어 지원, 복지시설 창호교체 등 사회공헌활동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한편, 흰지팡이의 날은 세계시각장애인연합회가 시각장애인들의 권리를 보호하고 사회적인 관심과 배려를 이끌어 내자는 취지에서 지난 1980년 10월 15일 선포한 기념일이다.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원문보러가기
목록
나도 한마디
나도 한마디는 로그인 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